Chuuk_축_
 
Chuuk Atoll, (also Known as Truk) in the Caroline Islands is infamous for its giant lagoon. The lagoon is the final resting place for more than 100 ships, planes and submarines - the legacy of a fierce World War II battle between the Imperial Japanese Fleet and Allied carrier planes. The lagoon has been declared an underwater museum. Souvenir taking of relics from the area are prohibited by law. Nowhere else in the world are there so many wrecks in close proximity, situated in shallow clear water. Many of the wrecks are visible while snorkelling and there are many on-shore wartime locations to visit.
%EB%A7%88%ED%81%AC%EB%A1%9C-07[2].jpg
 
 
축은 11개의 화산섬과 14개의 환초, 그리고 주변의 크고 작은 290여 개의 섬으로 구성되어 있다. 축은 팔라우의 리프(105km) 보다도 훨씬 규모가 큰 세계적인 대보초(Barrier Reef : 길이 225km)가 원형의 띠를 이루며 라군 안쪽의 섬을 보호하고 있다. 축의 라군은 바다 위로 솟아오른 지형으로 그 크기가 거대하다. 하지만 예전과 달리 점차 땅 전체가 바다 밑으로 가라앉으면서 현재는 거대한 라군 안쪽으로 맹그로브 지대로 둘러싸인 11개의 화산섬만이 남아 있다. 
축은 제2차 세계대전의 아픔을 간직하고 있는 곳으로 다이빙 역시 축의 라군에 수장되어 있는 침몰선이 주를 이룬다. 침몰되어 있는 선박의 수는 크고 작은 것을 합쳐 약 70여 척에 이르며 그 크기는 100m를 훌쩍 넘는 거대한 선박들이 대부분이다. 이곳에서의 다이빙은 많은 사전 계획과 철저한 안전이 뒷받침되어야 하며 침몰선 안으로의 다이빙은 특히 더 그러하다. 따라서 다이빙 전에 브리핑되는 정보를 충분히 숙지하고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그에 대한 답을 확실히 듣고 다이빙 하여야 한다. 침몰선 다이빙은 깊은 수심에서 시작해 얕은 수심으로 이동하는 방식을 취하며 침몰선의 브릿지나 선실 안으로의 다이빙은 수심을 깊게 타는 경우가 많으므로 컴퓨터게이지는 필수요소라 할 수 있다. 또한 수온이 높다 하더라도 침몰선 외부의 철제구조물이나 기타 상처를 줄 수 있는 요소가 많으므로 슈트를 착용하는 것이 필요하다. 물론 그밖에 랜턴이나 안전장비의 휴대는 필수다. 축은 침몰선 다이빙이 대부분이긴 하지만 라군 안쪽과 바깥쪽의 리프 지대에도 훌륭한 다이빙 환경을 지니고 있다. 
 
다이빙포인트
 
%ED%81%AC%EA%B8%B0%EB%B3%80%ED%99%98_%EC
 
 
Shinkoku Maru

●수심: 12~40M
●등급: 초급 이상
●특징: 150m 길이의 Shinkoku Maru은 라군 안쪽에 수장되어 
              있는 선박 중 가장 유명하고 아름다운 난파선이다. 
              아마 난파선다이빙을 꿈꾸었던 다이버들은 이곳에서 
              난파선다이빙의 묘미를 마음껏 만끽할 수 있다. 
              이곳이 인기를 끄는 것은 덩그러니 난파선만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난파선을 가득 덮고 있는 
              산호류와 이곳을 터전으로 살아가는 다양한 수중생물을 
              관찰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이곳은 야간다이빙 
              장소로 추천된다.
%EB%A7%88%ED%81%AC%EB%A1%9C-06[0].jpg
 
 
Fujikawa Maru

●수심: 9~33M
●등급: 초급 이상
●특징:  Fujikawa Maru는 아름다우면서 흥미로운 다이빙이 
              가능한 곳이다. 수면에서 마스트 부분이 보일 만큼 
              초보자들도 어렵지 않게 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 
              수심대를 형성하고 있다. 선체에는 연산호와 씨팬, 
              스펀지 산호, 그리고 말미잘에서 공생하는 아모모네를
              만날 수 있다. 잭과 서젼피쉬, 나폴레옹피쉬를 비롯해 
              갯민숭달팽이, 유령새우 등 다양한 접사소재도 넘쳐나 
              수중사진가들에게 있는 곳이다.
 
%EB%A7%88%ED%81%AC%EB%A1%9C-10[0].jpg
 
Hino 2 Maru

●수심: 1~21M
●등급: 초급 이상, 스노클링도 가능
●특징: Hino 2 Maru는 축에서 가장 잘 알려진 곳 중 한 곳이다.
              단지 수심 1m 아래에 놓인 웅장한 난파선을 
              스노클링으로도 관찰할 수 있기 때문이다. 수심대가 
              낮고 다양한 앵글로 난파선을 촬영할 수 있어 
              수중촬영가들에게 인기가 있다. 물론 연산호와 
              산호들이 잘 발달되어 있고 다양한 생물들을 관찰할 수
              있어 축 다이빙에 있어 빼놓을 수 없는 곳이다.
 
%EB%A7%88%ED%81%AC%EB%A1%9C-09[0].jpg
 
축다이빙전문점

TRUK LAGOON DIVING
 
%EB%A7%88%ED%81%AC%EB%A1%9C-08.jpg
 
 
Tip

●연평균 기온   27도
●건기   1~3월
●다이빙최적기간  1~3월
●화폐   US 달러
●통용어   영어
●공항세   US 20달러
●전기/전압   220V
●소요시간   괌에서 1시간
●시차   2시간 빠름
●비자   무비자 입국
 
가는 길

한국에서 축으로 가는 직항편은 없다. 따라서 축으로 가기 위해서는 우선 마이크로네시아의 관문이라 할 수 있는 괌으로 이동해야 한다. 괌에서는 콘티넨탈항공이 정기적으로 축으로 운항하고 있다.